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즐겨찾기
장바구니
검색
후기
맨위로
맨아래로
프랑스 듀라렉스 유리 오벌플레이트(디저트,브런치접시)

프랑스 듀라렉스 유리 오벌플레이트(디저트,브런치접시)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Price ₩12,500원
Point 120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프랑스 듀라렉스 유리 오벌플레이트(디저트,브런치접시) 수량증가 수량감소 12500 (  12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이벤트




유리만의 깨끗하고 투명한 매력이
가득 담긴 클리어한 오벌 접시가 입고되었어요^^


프랑스 듀라렉스사의
테이블웨어용 타원형 플레이트로
인스타 등 SNS에서 매우 핫한 제품이구요~
심플하면서도 깔끔한 올글라스 디자인으로
카페나 레스토랑에서도 자주 쓰이는 그릇이랍니다.

약 3cm의 움푹한 깊이감 있는 오발 접시로
스튜나 카레, 덮밥 등 소스가 넉넉한
요리도 멋스럽게 담아내실 수 있구요~

파스타, 스테이크, 샐러드, 과일, 디저트 등등
홈카페, 홈브런치, 홈파티용으로 매력이 넘치는 접시에요.

프랑스에서 생산된 강화유리로
무게감 있고 튼튼하며, -20도에서 120도까지
견딜 수 있는 높은 내열성을 지녔구요.
 전자레인지, 식기세척기에서도 사용할 수 있답니다.

어느 계절, 어떤 색감의 요리든 화사하고
근사하게 담아낼 수 있는 접시로
매일 테이블을 빛내줄 예쁜 그릇이에요~



재질: 강화유리


made in France.




*** 사이즈 ***

가로 26 x 세로 16.5 x 높이 3cm


※ 전자레인지 / 식기세척기 사용 가능

※ 급격한 온도차는 파손의 원인이 되니 주의해 주세요.

※ 높은 압력과 열처리 되는 강화유리 제작 공정 특성상 모든 제품에
기포, 물결무늬, 패임, 희거나 검은 점, 돌기, 스크래치 등이 있을 수 있으며,
테두리 부분 마감이 고르지 못하거나 매끄럽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는 제조과정 중 발생하는 자연스러운 현상으로
이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불가하오니 예민하신 분은 구매를 피해주세요.








WITH ITEM
진열된 상품이 없습니다
REVIEW

상품 사용후기를 작성해주세요!

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출입을 금합니다!

성인인증 하기

상품사용후기
NO. SUBJECT NAME DATE HIT GRADE
2 만족 HIT 네이버 페이 구매자 2022-04-30 36 5점
1 만족 네이버 페이 구매자 2022-03-16 27 5점

후기작성하기 모두 보기

<<

<

  1. 1

>

>>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SHOPPING INFO

READ ATTENTION

배송안내

- 미스달 스튜디오는 오프라인과 쇼핑몰을 같이 운영하기 때문에 주문후 제품의 재고가 품절될 수있습니다. - 결제후(입금확인후) 1~3일 정도의 배송기간이 걸립니다.(주문제작 제품은 5일정도 소요) - 5만원 이상 구입시 무료배송되며 5만원 미만은 30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

교환,반품,환불 안내

- 제품수령 후 1일 이내에 연락을 주셔야 합니다. - 제품하자시 교환, 반품은 무료로 해드리며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반품,환불은 왕복배송비를 본인부담하셔야 합니다. - 주문제작제품은 교환,반품,환불이 되지않습니다. - 우체국택배를 이용하여야 하며 타택배이용으로 인한 차액은 고객님 부담입니다.

식품위생법에 의한 품질표시안내

- 미스달스튜디오에서 취급하는 모든 수입식기류, 용기류는 식품위생법에 의한 품질표시에 의거 식품의약품안전청의 수입신고를 필한 제품들입니다.

A/S 및 품질 보증기간 안내

- A/S : 미스달 스튜디오(010-6276-6282) - 제품의 하자발생시, 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의거 보상해드립니다.

제조사 및 수입자 / 출시 년월일

- 영업상의 기밀로 공개하지않습니다. - 배송일로부터 12개월이내